배종옥, tvN ‘라이브’ 출연 확정..노희경 작가와 5년 만에 재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배우 배종옥/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배종옥/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배종옥이 tvN드라마 ‘라이브 (LIVE)’에 출연하기로 확정됐다.

tvN이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는 ‘라이브'(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는 경찰 지구대에서 일어나는 사건, 사고들을 중심으로 일상의 가치를 되새기고 정의를 사수하기 위해 노력하는 경찰의 애환과 상처를 다룬 드라마다.

극 중 배종옥이 맡은 안장미는 경찰서 여성청소년계 수사팀 경감이자 오양촌(배성우)의 아내로, 한때 촉망 받던 경찰이었으나 가족들을 돌보며 몸과 마음이 지쳐버린 인물이다. 스스로를 채찍질 하며 재기를 꿈꾸는 안장미를 통해 배종옥은 연기파 배우로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배종옥은 특히 드라마 ‘라이브’ 를 통해 노희경 작가와 근 5년만에 재회하게 돼 두 사람이 가져올 시너지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라이브’ 는 2018년 상반기 방영될 예정이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