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안내서’ 박나래, 대니 트레조에 팬心 폭발 “입덕할 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내 방을 여행하는 낯선 이를 위한 안내서'의 방송 화면 캡쳐

SBS ‘내 방을 여행하는 낯선 이를 위한 안내서’의 방송 화면 캡쳐

SBS ‘내 방을 여행하는 낯선 이를 위한 안내서'(이하 내 방 안내서)에 출연한 박나래가 대니 트레조를 만났다.

8일 방송된 ‘내 방 안내서’에서 박나래는 새로 사귄 친구 테일러와 세스와 함께 점심 식사를 하러 갔다. 그곳에서 박나래가 만난 것은 대니 트레조. 대니 트레조는 미국의 영화배우로 박나래가 즐겨본 드라마의 주인공이었다.

박나래는 “정말 입덕할 뻔 했다”며 “그는 나를 모르지만 낯선 곳에서 만나니 정말 동지 같았다”고 말했다. 기념 사진까지 촬영한 박나래를 본 테일러는 “대니 트레조가 우리 삼촌이다. 이모와 결혼한 사람”이라며 박나래를 위해 특별히 준비했음을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