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2017년형 아이돌’로 변신…내 마음 속에 저장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그룹 슈퍼주니어가 오랜만에 컴백을 맞아 ‘2017년형 아이돌로 변신했다. 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주간아이돌에서다.

신곡블랙수트로 돌아온 슈퍼주니어에게 MC 정형돈과 데프콘은이제는 시대가 많이 바뀌었다 “2017년을 맞아 새로운 아이돌의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강요했다. 이어 비눗방울, 곰돌이 인형과 같은 다양한 소품들이 등장했다.

결국 슈퍼주니어 멤버들은 상큼한 모습으로 한 명씩 돌아가면서 자기소개를 했다. 특히 워너원의 박지훈이 해서 유명해진내 마음 속에 저장을 따라해 눈길을 끌었다.

김희철은이게 플로피 디스크를 뜻하는 거라 이렇게 동작을 취하는 거 아니냐며 궁금해했다. 신동은내 주머니 속에 지갑이라며 새로운 신조어를 만들어냈다. 이를 보던 이특은요새 아이돌 친구들이 많이 고생한다. 힘들겠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