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노린다”…펀치, 신곡 ‘밤이 되니까’로 상승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펀치 / 사진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 / 사진제공=냠냠엔터테인먼트되니까,

지난 9월 29일 발표된 가수 펀치의 ‘밤이 되니까’가 뒤늦게 주목받고 있다.

지난 7일 음원사이트 멜론의 일간 차트에 따르면 펀치의 ‘밤이 되니까’는 24위다. 멜론을 비롯해 벅스, 엠넷, 지니 등 주요 음원차트에도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또 하나의 ‘음원차트 역주행송’으로 등극했다. ‘밤이 되니까’는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는 감정을 담아낸 알앤비 곡이다.

탄탄한 팬덤을 갖춘 아이돌 그룹 사이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이로써  윤종신 ‘좋니’, 멜로망스 ‘선물’을 잇는 또 하나의 ‘음원차트 역주행송’으로 등극했다.

최근 SNS에는 펀치가 노래를 부르는 영상이 게재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로 떠올랐다. 음악 팬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 음원차트의 성적으로 이어진 것이다.  펀치의 소속사 냠냠엔터테인먼트는 “‘밤이 되니까’는 작곡가 팀 로코베리가 펀치만을 위해 작업한 노래다. 랩과 보컬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펀치의 다양한 매력이 음악팬들에게 통했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