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든 사이에’ 김원해, 이상엽 찾아간 까닭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 사진제공=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SBS 수목극당신이 잠든 사이에’ (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이하 ‘당잠사’에서 김원해가 제 발로 이상엽의 로펌을 찾아간 모습이 공개됐다.  

‘당자사’ 제작진은 오늘(8) 방송을 앞두고 정재찬(이종석)의 수사관 최담동(김원해)과 변호사 이유범(이상엽)이 만나는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담동은 유범의 로펌 건물을 보며 묘한 표정을 짓고 있다특히 유범을 직접 만나 그의 팔을 움켜잡으며 안절부절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무언가를 숨기고 있는 듯한 담동이 유범을 향해 간절한 표정을 짓고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검사 출신 변호사인 유범은 검사 시절 담동과 호흡을 맞춘 적이 있다. 한때 재찬이 담동과 유범이 내통을 한다고 오해할 정도로 각별한 사이였다. 이 때문에 담동을 신뢰하지 못했던 재찬은 진실을 알고 난 뒤 담동에게 사과했다.

또한 유범은 담동에게 스카우트 제안을 할 정도로 그를 신뢰했다하지만 당시 담동은 일언지하에 거절한 터라 담동이 왜 먼저 유범을 찾아갔을지 의문을 갖게 한다특히 유범이 아니라 담동이 로펌을 찾는 상황은 처음이어서 더욱 호기심을 자극한다.

제작진은 담동이 유범을 먼저 찾아가는 모습은 이번이 처음이다유범과 담동의 표정을 통해 다른 분위기를 직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유범을 향한 담동의 눈빛이 간절한 이유는 오늘(8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누군가에게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 남홍주(배수지)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 재찬의 이야기를 그린다. 오늘(8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