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복수자들’ 윤진솔 “억울하지만 담담하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부암동복수자들'윤진솔/사진=제이에스픽쳐스

‘부암동복수자들’윤진솔/사진=제이에스픽쳐스

‘부암동 복수자들’ 윤진솔의 심경변화가 감지되었다.

8일 제이에스픽쳐스는 tvN ‘부암동 복수자들’에서 도희(라미란)의 딸 희경(윤진솔)의 복합적인 감정이 고스란히 묻어나는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8일 방송분에 해당되는 장면으로 억울한 상황을 애써 침착하게 상황을 받아들이려는 희경의 담담한 표정이 오히려 안타까움을 유발시켜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복자클럽 멤버들이 재결합과 희경이 처한 상황은 8일 9시 30분에 ‘부암동 복수자들’에서 공개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