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은, 진행 실력부터 여전한 미모까지…’성공적 복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김성은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성은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성은이 활발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긍정적인 에너지와 친근한 매력을 뽐내며 대중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성은이 둘째 아이 출산 후 성공적인 복귀에 나서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김성은은 지난달 6일 KBS 파일럿 ‘백조클럽’을 통해 출산 후 첫 예능프로그램 출연에 나섰다. 방송에서 가족에 대한 사랑을 발레로 표현한 김성은은 심사위원들에게 만장일치로 최고의 무대라는 극찬을 받으며 맹활약을 펼쳐 시청자들에게 큰 호평을 얻었다.

이어 지난 2일 처음 방송된 패션앤 새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마마랜드’에서는 아들 태하와 함께 불우이웃돕기 기금 마련을 위한 플리마켓에 나서 친구 같은 엄마의 모습을 공개했다. 그간 스타일리시한 패션과 완벽한 자기관리로 여성들의 ‘워너비’로 떠오른 김성은이 앞으로도 꾸밈 없는 일상 속 자신만의 매력을 선보일 것이라고 알려 기대를 더하고 있다.

김성은은 최근 영화와 음식에 대한 남다른 인연으로 제3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출연작인 ‘엄마의 공책’이 서울국제음식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지난 7일 처음 방송된 JTBC 새 프로그램 ‘TV정보쇼 빅픽처’에서는 정준하와 호흡을 맞춰 MC로서의 진행 능력까지 뽐냈다. 뿐만 아니라 출산 후에도 변함없는 ‘꿀피부’를 과시하며 최근 화장품 광고 모델로 발탁돼, 연기 활동부터 예능, 광고까지 다방면에서의 활약으로 성공적인 복귀 신호탄을 알렸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