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덕화-마이크로닷, 의외의 브로맨스…’끈끈해’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체널A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체널A

이덕화와 마이크로닷이 끈끈한 ‘브로맨스’를 자랑한다.

9일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서 멤버들은 경상남도 통영에서 부시리 낚시에 도전한다.

이덕화는 출조 전부터 “나는 부시리를 싫어한다. 부시리는 너희나 잡아라”라며 담담한 태도를 보였지만 본 낚시에 들어가자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임했다.

시작과 동시에 연속으로 입질을 받은 이덕화는 낚싯대를 잡고 끈질기게 버티며 물고기를 잡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이를 본 막내 마이크로닷은 이덕화를 뒤에서 끌어안으며 응원에 나섰고, 두 사람은 서로를 의지하는 끈끈함을 뽐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덕화와 마이크로닷의 ‘케미’가 돋보였던 현장은 9일 오후 11시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