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참석…전역 후 첫 공식석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승기 /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이승기 / 사진제공=후크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2017 Asia Artist Awards(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이하 AAA)’로 전역 후 첫 시상식 나들이에 나선다.

AAA는 시상자 없이 수상자만 참석하는 대표 아티스트 페스티벌을 표방하고 있다. 이에 군 전역 후 첫 공식석상으로 AAA에 나선 이승기가 무대를 환하게 빛낼 예정으로 어떤 영예를 안을지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승기는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만능엔터테이너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입대 후 전역이 가장 기다려지는 스타 1위로도 꼽혔을 만큼 대중의 주목을 받아온 바, 그가 모습을 드러낼 AAA를 향해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가수로 데뷔한 이승기는 2004년 데뷔곡 ‘내 여자라니까’로 누나 신드롬을 일으키며 그해 각종 시상식 신인상을 휩쓸었다. 이후 ‘하기 힘든 말’, ‘제발’, ‘삭제’, ‘착한 거짓말’, ‘결혼해줄래’, ‘우리 헤어지자’, ‘그리고 안녕’ 등 수많은 곡을 히트시켰다.

더불어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예능 ‘1박 2일 시즌1’을 통해 놀라운 센스와 반전 허당미를 선보이며 연기자와 예능인으로서도 인정받아 대중들의 마음을 독차지했다.

특히 최고 시청률 47%를 기록한 드라마 ‘찬란한 유산’을 비롯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더킹 투하츠’, ‘구가의 서’ 등을 성공적으로 이끌며 명실상부 안방극장의 주역으로 자리 잡았다. 예능 ‘강심장’, ‘꽃보다 누나’, ‘신서유기’ 등을 통해서도 탁월한 예능감을 인정받으며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만들어 그야말로 안방극장을 점령했다.

여러 분야에서 활약하며 대한민국의 트리플 크라운 스타로 사랑받은 이승기가 어떤 모습으로 AAA를 찾아올지 글로벌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AAA는 배우와 가수를 비롯하여 장르와 국경을 넘어 아시아 문화를 빛낸 글로벌 아티스트가 함께하는 유일무이한 시상식이다. 오는 15일 오후 6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