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큼발랄 여고생”…라붐 솔빈, ‘멜로홀릭’ 첫 등장 ‘눈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멜로홀릭' 솔빈 / 사진=방송 캡처

‘멜로홀릭’ 솔빈 / 사진=방송 캡처

라붐 솔빈이 6일 첫 방송된 OCN ‘멜로홀릭’을 통해 상큼발랄 여고생 김민정으로 등장했다.

‘멜로홀릭’은 동명의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타인의 생각을 읽는 초능력을 지닌 남자 유은호(정윤호)와 이중인격 여자 한예리/한주리(경수진)가 펼치는 심장 쫄깃한 달콤 살벌 러브 판타지 드라마다.

솔빈은 김민정 역을 맡았다. 김민정은 유은호의 의형제이자 심리학과 교수인 김주승(최대철)의 늦둥이 여동생이다. 유은호를 짝사랑하는 당돌한 여고생으로, 톡톡 튀는 사랑스러운 매력을 과시했다.

솔빈은 JTBC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으로 첫 연기에 도전했으며 지난 24일 웹드라마 ‘이상한 나라의 특별식사’, SBS 다시만난세계’ 등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떠오르는 연기돌로 거듭나고 있다.

이외에도 MC는 물론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선보이며 눈길을 끌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