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새 예능 ‘이중생활’, 태양·씨엘·오혁 민낯일상 大공개

[텐아시아=황영진 기자]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포스터 / 사진제공=tvN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포스터 / 사진제공=tvN

톱 뮤지션 태양, 씨엘, 오혁 등이 출연해 화제를 모은 tvN 새 음악관찰예능 ‘본업은 가수 –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이하 ‘이중생활’)’이 첫 방송을 앞두고 포스터를 공개해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이중생활’은 태양, 씨엘, 오혁 등 뮤지션들의 모습과 무대 밖에서의 일상을 공개하는 음악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감춰져 있던 백스테이지의 ‘오프 더 레코드’를 공개하는 한편 화려한 무대 위의 톱 뮤지션과는 대조되는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8일 공개된 포스터에는 출연을 예고한 태양, 씨엘, 오혁의 모습 뒤로 각각 공작새, 토끼, 도깨비의 그림자가 드리워져 있어 어떤 이중생활을 보여줄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MC 정형돈, 데프콘, 유세윤, 쿠시는 TV 모니터를 통해 톱뮤지션의 이중생활을 관찰하고 있다.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모니터를 지켜보고 있는 모습을 통해 그들 만의 케미와 유쾌한 입담을 기대하게 만든다.

연출을 맡은 전성호PD는 “포스터에서 태양, 씨엘, 오혁의 그림자로 표현된 공작새, 토끼, 도깨비가 톱뮤지션들의 이중생활이 어떻게 그려질 지에 대한 관전 포인트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정형돈, 데프콘, 유세윤, 쿠시의 입담을 통해 살펴 보는 은밀한 이중생활이 더 유쾌하게 시청자들에게 전달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중생활’은 오는 23일 밤 10시50분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황영진 기자 gagjinga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