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관람가’ 최태준X이청아X오정세, 박광현 감독 ‘거미맨’ 출연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박광현(위에서부터),이청아, 최태준, 오정세/사진제공=JTBC

박광현(위에서부터),이청아, 최태준, 오정세/사진제공=JTBC

JTBC ‘전체관람가’의 박광현 감독의 단편영화에 배우 오정세, 이청아, 최태준이 출연한다.

오는 12일 방송될 JTBC ‘전체관람가’에서 공개되는 박광현 감독의 단편영화 ‘거미맨’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싶었던 히어로의 분투기를 통해 한국사회에 만연한 외모지상주의를 꼬집는 작품이다.

박광현 감독과 ‘조작된 도시’를 통해 호흡을 맞춘 오정세는 기존 히어로의 틀을 깬 새로운 캐릭터 ‘거미맨’을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스크린과 TV를 넘나들며 장르 불문 다양한 연기를 선보여온 이청아는 1인 2역을 완벽히 소화했으며, MBC‘미씽나인’을 통해 오정세와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최태준은 악역으로 파격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으로 알려졌다.

‘웰컴 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를 통해 감각적인 표현의 연출을 선보이며 이름을 알린 박광현 감독은 이번 ‘거미맨’ 촬영을 통해 적은 예산과 짧은 촬영일정 등의 악조건 속에서도 과감히 판타지 히어로 장르에 도전,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켰다.

박광현 감독의 ‘거미맨’은 오는 12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전체관람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