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슈퍼주니어, 최신 아이돌 트렌드 정복 나섰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사진=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2년 만에 돌아온 슈퍼주니어가 출연한다.

오늘(8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서는 슈퍼주니어가 팬들의 마음을 저격하는 최신 트렌드를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신곡 ‘Black Suit’를 통해 강렬하고 시크한 매력을 예고한 슈퍼주니어가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2017년 아이돌 최신 트렌드 배우기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MC들은 본격적인 녹화에 앞서 요즘은 트렌드가 많이 바뀌었다, 슈퍼주니어를 2017년형 트렌디 한 아이돌로 탈바꿈 해주겠다며 나섰다. 이어 후배 아이돌의 애교 가득한 모습 릴레이부터 2017년 최고의 유행어인 ‘내 마음속에 저장’을 종합한 예시 영상은 물론 요즘 아이돌의 필수 품목이라는 화관과 대형 인형이 실제로 등장해 멤버 모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슈퍼주니어는 요즘 아이돌계의 시그니처 아이템들을 장착한 채 2017년형 아이돌 스타일로 재등장을 하기에 이르렀다. 그러나 민망함도 잠시였을 뿐 멤버들도 점점 본인 스타일로 트렌드를 변형시키며 월드 아이돌다운 재치와 센스 있는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김희철은 능청스러운 멘트와 자연스러운 리액션으로 모두를 압도하며 레전드급 예능감을 발휘했다고.

‘주간아이돌’은 8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