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이득2’ 리듬파워 지구인, “다이나믹 듀오 만나서 망했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그룹 리듬파워/사진=JTBC2

그룹 리듬파워/사진=JTBC2

그룹 리듬파워의 지구인이 “다이나믹 듀오를 만나 망했다”고 말했다.

8일 방송될 JTBC2 ‘개이득2’에는 리듬파워가 출연해 앨범 중고 직거래에 나선다.

이날 리듬파워는 다이나믹 듀오 개코의 솔로 앨범과 리듬파워의 앨범을 묶어 1,3000원에 거래하는 판매자와 만남을 갖는다. 리듬파워는 개코 앨범이 1,0000원, 자신들의 앨범이 3000천원이라는 사실을 알고 본인들이 3명이라 3000원이냐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개이득2’에 등장한 물품 중 최저 거래가라는 사실을 알게 된 행주는 판매자에게 섭섭함을 숨기지 못했고, 이어 지구인은 “개코 형은 CD 2장에 1,0000원”이라며 위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개코에게 이 사실을 알리자며 전화 연결을 시도 하자 지구인은 “개코 형이 내 전화는 잘 안 받는다. 내가 술 마시고 전화를 자주 해서…”라며 말을 흐렸고, 이에 보이 비는 “그건 지구인이 술 취해서 ‘다이나믹 듀오 만나서 우리 망했다’ 라고 말했기 때문”이라고 폭로했다. 잠시 후 전화를 받은 개코는 자신의 앨범 중고 거래가를 10,0000원으로 책정해 웃음을 유발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