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의 명작 ‘히트’, 메가박스 단독 개봉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히트' 포스터

영화 ‘히트’ 포스터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90년대 최고의 범죄 영화 ‘히트’를 오는 9일 무삭제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단독 개봉한다.

‘히트’는 LA 경찰국 강력계의 빈센트 한나(알 파치노) 반장이 두 번의 이혼 경력과 순탄치 않은 결혼 생활로 우울한 일상을 이어나가는 중 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프로 범죄자 닐 맥컬리(로버트 드 니로)를 쫓게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다.

세기의 명배우 로버트 드 니로와 알 파치노의 불꽃 튀는 연기 대결이 담긴, 액션 영화의 교과서로 불리는 작품이다. 특히 영화 속 두 배우가 커피숍에서 커피를 마시며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은 21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명장면으로 회자되고 있다.

김민철 메가박스 프로그램 담당자는 “존재감 넘치는 두 배우의 젊은 시절 명 연기를 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개봉해 보다 더 생생한 영상과 사운드로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