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윤, 2018 韓퍼스트브랜드 여자배우 부문 수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송하윤 / 사진제공=JYP

배우 송하윤 / 사진제공=JYP

배우 송하윤이 ‘2018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 여자배우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경제, 문화, 사회, 인물 등 각 부문에서 내년을 이끌어갈 브랜드를 전국민 소비자 투표로 선정하고 있다.

지난 10월 18일부터 29일까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투표를 실시했으며, 약 25만 명이 투표에 참여하는 등 높은 관심을 받았다. 투표 열기가 치열했던 여자배우 부문의 최종 수상의 영예는 송하윤에게 돌아갔다.

송하윤은 지난 7월 종영한 KBS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 백설희 역을 맡아 장수 커플의 연애를 현실감 있게 그려냈다. 흡입력 높은 연기로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청춘들의 현실을 대변해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광고, 화보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한껏 물오른 비주얼까지 과시하며 연기력과 미모 모두 갖춘 호감 배우로 자리 잡았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