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X채수빈, 첫 만남 공개…’아찔+코믹’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 사진제공=메이퀸픽쳐스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 사진제공=메이퀸픽쳐스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와 채수빈이 아찔하면서도 코믹한 첫 만남이 공개됐다.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레르기 때문에 여자를 사귈 수 없는 한 남자가 피치 못하게 로봇을 연기하는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지는 내용의 드라마다. 생애 첫 로맨틱 코미디에 도전하는 유승호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대세 여배우 반열에 오른 채수빈의 꿀조합이 성사되며 단번에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공개된 스틸 속 유승호와 채수빈은 서로를 지긋이 바라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호기심 가득한 표정으로 눈빛을 교환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절로 심쿵하게 만들고 있는 것. 강렬한 눈빛과 카리스마로 무장한 유승호와 비글처럼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는 채수빈의 상반되는 모습은 티격태격 하면서도 아슬아슬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어 두 주인공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두 사람은 ‘심쿵’ 눈맞춤뿐 아니라 못 말리는 코믹 본능까지 겸비하고 있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더욱 자아낸다. 특히 헬멧을 쓴 채수빈은 자신을 보는 유승호를 멍하니 쳐다보다가도 무장해제 웃음을 지어 보이는 등 다양한 표정으로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로봇이 아니야’ 제작진은 “유승호와 채수빈은 첫 연기 호흡이라는 게 믿어지지 않을 만큼 꿀케미를 발산하고 있다. 두 사람은 쉬는 시간에도 함께 연기 합을 맞춰보고, 연기에 대한 고민을 나누고 있다. 드라마의 완성도와 작품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시청자 분들도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로봇’이라는 소재와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신선한 조합으로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로봇이 아니야’는 연내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