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듬이 day off”…’마녀의 법정’ 정려원, 법정 밖 고혹美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정려원 / 사진=SNS

배우 정려원 / 사진=SNS

배우 정려원이 청초하지만 카리스마 넘치는 미모를 뽐냈다.

정려원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화보 촬영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려원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고혹한 표정을 짓고 있다.

정려원은 “이듬이s day off”라는 재치 있는 문구를 덧붙였다. 정려원은 KBS2 월화드라마 ‘마녀의 법정’에서 독종 검사 마이듬 역으로 열연 중이다.

지난 7일 방송에서 마이듬은 과거 엄마 곽영실(이일화)을 죽게 한 조갑수(전광렬)를 잡으려 했지만 놓쳤고, 3개월 후 달라진 모습으로 컴백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