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소’ 한예슬X이상우, 한발짝 더 가까워졌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 '20세기 소년소녀' 방송화면

/ 사진=MBC ’20세기 소년소녀’ 방송화면

 

‘20세기 소년소녀속 이상우와 한예슬이 서로의 비밀을 솔직히 털어놨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에서 사진진(한예슬)과 안소니(이상우)는 ‘우리 결혼했어요’의 촬영에 나섰다. 진진은 쉬는 시간 도중 카페에서 어떤 작품을 발견하고 충격에 빠졌다. 결국 촬영을 잠시 중단하고 소니와 함께 그 작품이 만들어진 공방으로 향했다.

이어 진진은 공방의 주인이 이미 떠난지 한달이나 됐다는 이야기를 듣고 충격에 빠졌다. 진진은 이를 옆에서 모두 지켜봤던 소니에게그 작품은 언니의 작품이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어언니가 집 나갔을 때는 증오했다. 그런데 시간이 지나고 나서 이해하자고 마음먹었고 지금은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진진의 가정사를 들은 소니는좋겠다. 기다리면 만날 수 있는 희망이라는 게 있지 않나. 나는 기다려도 못 본다고 대답해 위로를 건넸다. 자신의 어머니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은 것.

이렇게 두 사람은 솔직하게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한 발짝 서로에게 다가섰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