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꾼’ 현빈 “시나리오에 큰 매력 느껴 출연 결정”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무비 토크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무비 토크

 

영화에 출연한 배우 현빈이시나리오에 큰 매력을 느껴서 출연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7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에서 진행된 영화무비 토크 라이브에서다.

무비 토크에는 영화에 출연했던 현빈, 유지태, 배성우, 박성웅, 나나, 안세하와 장창원 감독이 등장해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무비 토크의 진행을 맡은 방송인 박경림은 장창원 감독에게연출뿐만 아니라 시나리오까지 썼다고 들었다시나리오를 보냈을 때 가장 연락이 빨리 온 배우는 누구냐고 물었다.

장창원 감독의 대답은 현빈이었다. 현빈은시나리오 자체에서 가지고 있는 크고 작은 반전들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고 출연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어캐릭터 자체에도 큰 매력을 느껴 작품을 하고 싶다고 말씀드렸다고 덧붙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