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이세창 “리마리오와 웃찾사 출연 후 광고 끊겨”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이세창이 과거 리마리오와 SBS ‘웃찾사’에 출연한 후 광고에 끊겼다고 말했다.

7일 방송된 ‘비디오스타’에는 ‘느끼한 남자’라는 공통점을 가진 최정원·이세창·김현철·이상훈가 출연했다. 이세창은 과거 SBS ‘웃찾사’에 리마리오 닮은 꼴로 출연해 주목받았던 일화를 말했다.

그는 “리마리오와 ‘웃찾사’에 출연한 다음 해 하고 있던 광고가 모두 끊겼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이어 그는 “이유를 물어봤는데 ‘웃기다’고 하더라”며 “양복을 입어도 웃겨서 그렇게 됐다”고 말했다.

김숙은 “그런 슬픈 이야기가 있는지 몰랐다”고 말했다. 이세창은 “당시 정찬우가 ‘웃찾사’에 나와달라고 한 달 간 연락했다. 그는 지금도 나를 도망 다니고 있다”고 웃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