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홀릭’ 김민기, ‘찌질남’부터 ‘사랑꾼’까지… “팔색조 매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김민기/제공=OCN ‘멜로홀릭’ 캡처

배우 김민기/OCN ‘멜로홀릭’ 캡처

배우 김민기가 OCN 새 월화드라마 ‘멜로홀릭’(극본 박소영, 연출 송현욱)에서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독특한 소재와 캐릭터,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들로 화제를 모은 ‘멜로홀릭’이 지난 6일 첫 선을 보였다. 김민기는 극 중 주인공 유은호(정윤호)의 도움을 받아 지질한 모습을 벗어내고 매력적인 남자친구로 변신하는 김원석을 맡았다.

김원석은 ‘연애의 신’이라 불리는 유은호의 대학 후배이자 같은 군 부대 출신이다. 군 복무 시절 여자친구에게 이별 통보를 받은 김원석은 유은호의 도움을 받아 여자친구와 재회했다. 이후 유은호는 전우들의 연애를 모두 성사시키며 전설로 거듭났고 원석 또한 복학했다.

이 과정에서 김민기의 다양한 얼굴이 돋보였다. 여자친구와 헤어져 눈물을 흘리는 모습부터, 장소를 막론하고 여자친구와 애정 행각을 벌이는 모습까지 자연스럽게 소화했다. 앞서 영화 ‘무법자’ ‘대한민국 1%’ ‘ 오빠가 돌아왔다’, JTBC 드라마 ‘유나의 거리’를 통해 쌓은 연기력이 빛났다.

김민기가 출연하는 ‘멜로홀릭’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