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솔지, 건강 많이 좋아져…완전체도 조만간 나올 수 있을 것”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exid,쇼케이스

걸그룹 EXID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앨범 ‘풀문’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 무대를 펼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함께 방송 활동을 하길 바랐지만 아직은 솔지 언니의 건강이 먼저다.”

EXID 혜린은 7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앨범 ‘풀 문(Full Mo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이렇게 말했다.

하니는 “이번 앨범 재킷 촬영을 위해 오랜만에 다섯 명이 모였다. 녹음도 재킷 촬영 스케줄도 오랜만에 꽉 찬 느낌으로 즐겁게 소화했다. 정말 좋았다”며 “솔지 언니 건강이 정말 많이 좋아졌다. 완전체도 조만간 나올 수 있을 거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혜린은 “큰 그림을 위해 솔지 언니의 참여는 다음으로 미뤘다. 대신 V라디오를 통해 팬들과 소통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정화는 “솔지 언니가 너무나 응원을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활동하는 내내 건강했으면 좋겠다며 열심히 준비했으니 좋은 결과 있을 거라고 응원했다”고 전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