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몬스타엑스 형원 “봉와직염 완치,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몬스타엑스 형원,쇼케이스

지난 7월 봉와직염 진단을 받고 활동을 쉬었던 그룹 몬스타엑스(셔누, 원호, 민혁, 기현, 형원, 주헌, 아이엠) 형원이 7일 국내 활동을 재개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지난 7월 봉와직염 진단을 받고 활동을 쉬었던 몬스타엑스 형원이 상태가 호전됐다고 알리며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몬스타엑스 미니 5집 ‘THE COD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몬스타엑스는 이번 컴백에 앞서 첫 번째 월드투어를 개최하고 11개국 16개 도시를 찾아 18회 공연을 선보였다. 그러나 월드투어가 시작한 지 1달여 만인 7월, 형원이 KBS2 ‘뮤직뱅크’ 촬영 중 무릎 부종을 발견해 검사를 받은 결과 봉와직염을 진단받았다. 곧바로 입원한 형원은 월드투어 일부 일정에 참여하지 못했다.

형원은 당시를 떠올리며 “그렇게 아파본 적이 없었다”면서 “첫 월드투어라 기대도 많이 하고 준비도 많이 했는데 병원에서 멤버들의 모습을 지켜만 봐야하니 아쉬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지금은 다행히 호전돼 튼튼한 다리를 갖고 있다. 그때 못한 만큼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면서 “그때 더 크게 다치지 않은 것을 감사히 여기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이날 또 다른 멤버 원호가 뇌수막염 의심 진단을 받고 쇼케이스에 불참해 안타까움을 샀다. 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에 대해 아이엠은 “몬스타엑스는 7명일 때가 제일 멋있다”며 “빨리 원호 형이 회복해 완전체 모습으로 찾아뵙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몬스타엑스는 이날 오후 6시 새 앨범 ‘THE CODE’를 발매한다. 타이틀곡 ‘DRAMARAMA’를 비롯해 7개 곡이 실렸다. 그 중 3번 트랙 ‘In Time’은 주헌이, 4번 트랙 ‘From Zero’는 원호가 작사·작곡·편곡을 맡아 역량을 뽐냈다.

타이틀곡 ‘DRAMARAMA’는 힙합을 베이스로 한 얼반 펑크 장르의 곡으로 리얼 기타 사운드와 펑크 스타일의 편곡, 808 베이스가 어우러져 강한 중독성을 자아낸다. 보컬 멤버들의 매력적인 음색이 두드러지며 곡 후반부에서 팀 내 래퍼 주헌과 아이엠이 주고받는 랩이 인상적이다. 주헌과 아이엠이 랩 메이킹에 직접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