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 “블락비 활동 안 하면 ‘문제 푸는 사람’으로 오해 받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블락비 박경 /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블락비 박경 /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사람들이 절 문제 푸는 사람으로 알고 계시더라고요.”

여섯 번째 미니앨범 ‘몽타주’로 돌아온 블락비 박경의 말이다.

7일 서울 청담동 프리마호텔에서는 블락비의 여섯 번째 미니앨범 음악감상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공개된 타이틀곡 ‘쉘 위 댄스’ 뮤직비디오에서 박경은 가죽 재킷에 긴  머리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박경은 파격적인 변신을 꾀한 이유에 대해 “블락비 활동을 안 하는 기간이 오래 될수록 사람들이 나를 문제 푸는 사람으로 알고 있다”며 tvN ‘문제적 남자’를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경은 “블락비에서는 악동스러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스태프 추천으로 붙임머리를 했는데 곡의 콘셉트와 잘 어울리는 것 같다”며 만족스러워 했다.

블락비 새 앨범 ‘몽타주’는 7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