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파 듀오’ 정흠밴드, 첫 정규앨범 발매…전곡 자작곡+감성 어쿠스틱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정흠밴드 / 사진제공=락킨코리아 엔터테인먼트

정흠밴드 / 사진제공=락킨코리아 엔터테인먼트

다양한 OST 활동을 통해 대중들의 귀를 사로잡았던 혼성 어쿠스틱 듀오 정흠밴드가 7일 정오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다.

정흠밴드는 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총 13곡이 수록된 첫 정규앨범 ‘How are you’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정흠밴드는 핑거기타리스트 황명흠과 보컬 정민경으로 이루어진 어쿠스틱 밴드로, 2014년 여름 첫 앨범인 ‘비치 파라다이스’로 데뷔했다. 이후 ‘지나가네’ 등 꾸준히 프로젝트 싱글 발매와 MBC 드라마 ‘마이 리틀 베이비’, SBS 드라마 ‘사랑의 온도’ 등 여러 드라마의 OST로 대중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앨범 제목인 ‘How are you’는 듣는 이들에게 따스한 인사이기도 하면서 그들의 당찬 포부를 담겨있다. 타이틀곡인 ‘있잖아’와 ‘어떻게 살래’를 포함해 총 13트랙이 담겨있는 이번 정규앨범에는 기존에 싱글로 발매되었던 ‘자꾸만 맴돌아’, ‘여름밤 소나기’, ‘beyond the stars’, ‘그대야’가 수록됐다. 또 보너스 트랙 ‘그대만이’, ‘있잖아(어쿠스틱)’는 팬들을 향한 정흠밴드의 고마움을 가득 담은 선물과도 같은 트랙이다. 전곡 작사와 작곡에 정흠밴드가 직접 참여해 더욱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타이틀곡인 ‘있잖아’는 혼자라고 느껴지는 순간 떠오르는 위로와 희망이 되어주는 사람들을 노래한 곡으로, 곡 전반에 펼쳐진 신스사운드가 인상적으로 다가온다. ‘어떻게 살래’ 역시 서정적이면서 산뜻한 멜로디 라인과 가사가 돋보이는 어쿠스틱 팝 곡으로, 풍성한 현악기와 드라마틱한 곡의 흐름이 대중들을 즐겁게 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흠밴드는 오는 7일 정오 첫 정규앨범 발표에 이어 오는 12월 28일 홍대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연말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