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김희선, “이민호와 키스신, 남편 문자로 질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6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올리브 ‘섬총사’의 김희선이 이민호와의 키스신을 언급했다.

6일 방송된 ‘섬총사’에서는 김희선이 “남편이 애정씬을 보면 질투같은 건 안하냐”라는 강호동의 질문에 “(정)상훈 씨랑은 진한 건 없었다”라며 JTBC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를 언급했다.

이어 김희선은 “이민호 씨와 했을 때 그랬다. 나온다는 말이 없이 같이 드라마를 봤는데 ‘오? 아?’라고 하더라. 다음 날에 문자가 왔는데 ‘뽀뽀까진 어떻게 하겠는데, 오늘은 누워있더라 둘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