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고지용, “승재아빠라는 호칭이 더 편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 사진=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고지용이  “‘승재아빠라는 호칭이 이제는 더 편하다고 밝혔다.

6일 오후 방송된비정상회담에서는 한국 비정상 대표로 고지용이 등장했다. 고지용은20세기 때 한국에서 아이돌로 활동을 했었다”며“지금은 사업을 하면서 아들과 함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MC 전현무는 고지용에게 “그러면 이제 ‘승재아빠라는 호칭이 더 익숙하실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고지용은 “아이를 많이 사랑해주시는 것 같다. 나도 승재아빠’라는 호칭이 익숙하다. 아이를 키우면서 그게 더 편해졌다고 대답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