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서현진, 양세종 포옹 “행복하게 해주고 싶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SBS '사랑의 온도' 방송화면 캡처.

6일 방영된 SBS ‘사랑의 온도’ 방송화면 캡처.

SBS ‘사랑의온도’ 에서 서현진이 양세종에게 사랑을 고백했다.

6일 방송된 ‘사랑의 온도’에서는 온정선(양세종)과 이현수(서현진)가 뜨겁게 포옹했다.

이현수는 어깨가 축 쳐진 온정선의 뒤에서 그를 가만히 안았고 “우리 같이 살자, 행복하게 해주고 싶어”라고 말했다.

온정선은 그런 이현수의 손을 말없이 잡으며 안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