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정소민, 이민기 ‘집주인’에서 ‘남편’으로 저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6일 방영된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정소민이 핸드폰에 이민기를 집주인에서 남편으로 바꿔서 저장했다.

6일 방영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윤지호(정소민)가 남세희(이민기)를 핸드폰에 바꿔 저장하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앞서 남세희는 윤지호에게 “집주인이라고 하지 마세요. 혼자라고 오해 받을 수 있으니까”라며 “남들 앞에서는 남편이라고 하세요. 위험한 일이 또 생길 수 있으니까. 2년 동안은 저와 함께 이 집의 소속이시니까”라고 당부했다.

윤지호는 그날 방으로 들어와 바로 바꾼 후 그 다음날도 흐뭇하게 화면을 쳐다보다가 실수로 전화를 걸어 웃음을 안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