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명회’, 김희선 동명이인 8명 출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한명회'

사진=JTBC ‘한명회’

JTBC ‘내 이름을 불러줘-한명회’(이하 ‘한명회’)에 다섯 번째 이름으로 대한민국 ‘美(미)’의 대명사 김희선의 동명이인인 8명의 ‘김희선’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름만 들어도 궁금해지는 8인의 김희선들은 이 궁금증을 예상이라도 한 듯, 오프닝부터 가면을 쓰고 등장해 MC 김국진, 노홍철, 한혜진을 당황하게 했다.

그 중 청일점으로 나온 남자 김희선은 “또 다른 남자 김희선을 만날 줄 알고 출연했는데 여성분들 밖에 없다”며 아쉬워했다. 이에 노홍철은 “지난주 김지영 편에도 똑같이 이야기 한 남자 출연자가 있었는데 제작진이 이런 식으로 출연 섭외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8인의 김희선들은 배우 김희선으로 착각해 벌어진 황당한 사건부터 이름 때문에 받는 미모에 대한 무게감을 털어놓았다. 또한 각자의 인생 그래프를 그려 전성기와 침체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김희선 해우소’라는 코너로 그동안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속 시원히 말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명회’는 오는 7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