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상, SBS ‘이판사판’ 출연 확정…바를정(正) 전속 계약 체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민상 / 사진제공=바를정엔터테인먼트

김민상 / 사진제공=바를정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민상이 바를정(正)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함과 동시에 SBS 새 수목드라마 ‘이판사판’ 출연을 확정했다.

6일 바를정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배우 김민상과 전속계약을 맺으며 그와 동시에 차기작이 정해졌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이어 “지난 5월 드라마 ‘터널’의 싸이코패스 살인마 ‘목진우’로 탄탄한 연기를 보여준 그는 TV 뿐만 아니라 스크린에서도 그 역량을 발휘할 가능성이 넘치는 배우”라며 “앞으로 더욱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민상은 소속사를 통해 “바를정(正)과 전속계약을 체결함과 동시에 차기작이 결정되어 매우기쁘다”며 “앞으로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민상은 현재 드라마 ‘이판사판’ 촬영에 매진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