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희진·현진, 자이언티 사로잡았다..’버스탑승’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JTBC 서바이벌 프로그램 ‘믹스나인’에 출연한 이달의 소녀 1/3(전희진·김현진·조하슬)이 심사위원인 가수 자이언티를 사로잡았다.

5일 오후 방송된 ‘믹스나인’에서 양현석과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와 특별 심사위원인 자이언티는 두 번째 기획사 투어를 진행했다.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를 방문한 자이언티는 ‘이달의 소녀 1/3’의 멤버 전희진, 김현진, 조하슬이 등장하자마자 예쁜 외모에 환한 미소를 지었다.

이달의 소녀 1/3 전희진, 김현진, 조하슬은 에이핑크의 ‘미스터 츄(Mr. Chu)’를 사랑스럽게 소화했다. 각자의 매력을 뽐냈고, 전희진과 김현진은 연습생 버스에 탑승했다. 전희진은 두 번째 기획사 투어 중 대국민 영업 사전투표 1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이달의 소녀는 지난해 말부터 매월 한 명씩 솔로 음반과 함께 멤버를 공개하며, 최근에는 두 번째 유닛인 이달의 소녀 오드아이써클이 리패키지 음반 ‘맥스 앤 매치'(Max&Macth)로 미국 아이튠즈 케이팝(K-POP) 음반 차트 2위에 오르는 등 주목받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