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고지용·승재 만났다..”천사가 나타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선미가 5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고지용, 승재 부자를 만났다.

고지용은 아들 승재와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4주년을 기념하는 나눔 마켓을 준비했다. 이 과정에서 선미를 만나 다양한 물품을 기부받았다. 그는 아끼던 가방과 선글라스 등을 내놨다.

선미는 또 승재에게 선물하기 위해 공룡 장난감과 신발도 준비했다.

선물을 받고 신이 난 승재는 “엄마보다 선미가 더 예쁘다”며 애정을 드러냈고다. 이어 선미를 두고 “천사 같다”고 칭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