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샷 김티모테오·고호정, 슈퍼부트 주인공으로 관심UP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캡처

그룹 핫샷의 김티모테오, 고호정이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에서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김티모테오와 고호정은 지난 4일 방송된 ‘더 유닛’에서 엑소(EXO)의 ‘코코밥(Ko Ko Bop)’을 자신들만의 색깔로 소화했다.

시청자들은 두 사람의 재능을 보고 방송 후 각종 포털 사이트와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호응을 보냈다.

김티모테오는 심사위원 샤이니의 태민이 흘린 눈물의 주인공이자 SM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시절부터 인연을 이어온 태민의 친구이다. 그는 SBS ‘진실게임’에 초등학생 5대 ‘얼짱’으로 출연해 2006년에는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의 ‘열정’ 뮤직비디오에 등장해 주목받았다고 한다.

고호정은 귀여운 외모 뒤에 숨겨진 탄탄한 복근의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깜찍한 애교 영상 역시 이목을 끌고 있다. OBS 특집 기부프로그램 심야 마라톤 ‘달려라 천사들’에 출연해 완주를 이뤄낸 사실도 드러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