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2017 투어 콘서트’ 시작…출발지 부산 ‘대성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의 ‘2017년 투어 콘서트’가 화려한 막을 열었다.

아이유는 지난 3일 부산 사직 실내체육관에서 전국 투어 ‘2017 투어 콘서트-팔레트’를 열고 팬들을 만났다. 평일에도 불구하고 매진됐다.

아이유의 부산 단독 콘서트는 2015년 11월 이후 약 2년 만이다. 아이유는 “당시 부산 관객들의 남다른 열정에 감동해 이번 투어의 시작으로 택했다”고 말했다.

다채로운 색의 히트곡을 레드, 옐로우, 그린, 블루 등 총 9개 색깔로 나눠 선사했다. 그만의 감성을 녹여내 눈길을 끌었다. ‘사랑이 잘’ 무대에는 듀엣 파트너인 오혁을 대신해 가수 딘(DEAN)이 게스트로 등장해 박수를 받았다.

아이유는 계속되는 앙코르에 화답하며 4시간에 달하는 공연을 소화했다.

공연 중 아이유는 “이번 공연은 올해 발매된 신곡을 새롭게 준비해야 했고 밴드 합주, 안무 연습까지 맞추느라 오랜 시간 공을 많이 들인 공연”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무대에서 여러분들을 만날 생각에 설렜다”며 최고의 세션과 함께한 라이브 합주 시간이 가장 즐거웠다”고 말했다.

부산 공연을 성황리에 끝마친 아이유는 오는 11일 광주, 25일 홍콩, 12월 3일 청주, 9~10일 서울으로 투어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