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김동준, 고아라 향한 감정…’재미UP’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OCN '블랙' 방송화면 캡처

사진=OCN ‘블랙’ 방송화면 캡처

OCN 주말드라마 ‘블랙'(극본 최란, 연출 김홍선) 속 김동준이 고아라를 좋아하기 시작했다.

지난 4일 방송된 ‘블랙’에서 오만수(김동준)는 강하람(고아라)에게 이성적인 감정을 느꼈다. 로열생명 VVIP들을 위해 열린 할로윈파티장에서 블랙(송승헌)과 함께 있는 하람의 모습을 보고 질투를 느낀 만수.

만수는 파티장에서 피오나 복장을 하고 자신 앞에서 춤을 추는 하람의 모습을 떠올리면서도 “취해서 예쁘게 보인 것”이라고 부정했다.

또 만수는 아버지(이도경)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하람에게 고마움을 느끼고, 그를 적극 도우며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했다. 이후 만수는 현장 폭파로 하람을 향해 무너지는 콘크리트를 온몸으로 막으며 그를 지켰다.

이처럼 하람에게 위험한 상황이 처했을 때 극도로 예민하게 반응하는 만수의 모습은 향후 극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