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일본 첫 단독 이벤트 ‘성황리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일본에서 열린 첫 단독 이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NCT 127은 지난 4일 오후 12시(현지시각) 일본 도쿄 니코파레(nicofarre)에서 첫 단독 이벤트 ‘엔시티 127 디 인트로덕션 <커넥트>(NCT 127 The Introduction <connect>’)를 개최했다. 다채로운 음악 색깔과 강렬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무대로 현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한다.

이날 NCT 127은 ‘소방차’, ‘체리 밤(Cherry Bomb)’ 등을 힘 넘치는 퍼포먼스로 소화했고, ‘무한적아’의 일본어 버전 뮤직비디오를 처음으로 공개해 관객들의 환호를 얻었다.

NCT 127은 내년 봄 일본 데뷔를 예고해 공연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으며 도쿄, 나고야, 오사카, 후쿠오카 등 4개 도시에서 펼칠 쇼케이스 투어 소식도 발표해 팬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고 한다.

멤버 유타는 “일본 첫 단독 이벤트에서 우리의 매력을 보여 드려서 기쁘다. 팬들과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어 즐거웠고, 일본 데뷔도 결정된 만큼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한다”고 말했다. 리더 태용도 “항상 좋은 추억을 만들어 주는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일본어로 인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