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특, 진행병 고백…김희철 “강호동이 낳은 괴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슈퍼주니어 이특 /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슈퍼주니어 이특 /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슈퍼주니어 이특이 진행병에 걸렸다.

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슈퍼주니어가 출연했다.

이특은 “내가 아재가 된 것 같다. 말을 할 때 자꾸 음을 넣는다”며 시범을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또 이특은 “자꾸 진행을 한다. 스케줄 마치고 집에 가면서 ‘자 이제 제가 문을 열어보도록 하겠습니다’라고 한다”고 했다. 형님들은 토크에 MSG가 첨가됐다고 의심했지만 이특은 억울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김영철은 “이특은 진행병에 걸릴 만하다”라고 했다. 김희철은 강호동에게 “이특은 형이 낳은 예능 괴물”이라고 일침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