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득”…’신혼일기2′, 오늘(4일) 마지막 이야기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신혼일기' / 사진제공=tvN

‘신혼일기’ / 사진제공=tvN

tvN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편의 마지막 이야기가 오늘(4일)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원도 청정 자연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방태산 휴양림으로 즐거운 나들이 떠난 오상진-김소영 부부의 모습이 그려진다.

초보 운전자인 새댁 김소영이 드디어 운전석에 앉아 남편 오상진을 태우고 운전에 도전한다. 가슴 졸이며 운전을 시작한 김소영은 설상가상으로 예정에도 없던 히치하이킹 손님까지 태우게 되며, 과연 목적지까지 무사히 도착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또 요섹남 오상진의 뛰어난 요리실력도 확인할 수 있다. 집들이 여파로 컨디션이 좋지 않은 소영을 위해 ‘아내바보’ 오상진은 아내를 위한 풀서비스를 제공한다. 소영의 입맛을 사로잡은 ‘감자 짜글이’부터, 강원도 인제를 단숨에 유럽으로 만드는 오상진표 ‘특급 파스타’까지 공개될 예정이다.

오상진-김소영 부부의 ‘신혼일기’ 마지막 이야기는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