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지만 강렬”…’더 패키지’ 오연아의 이야기가 궁금하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더 패키지' 오연아 / 사진제공=JTBC '더 패키지' 방송 캡처

‘더 패키지’ 오연아 / 사진제공=JTBC ‘더 패키지’ 방송 캡처

배우 오연아가 짧지만 강렬한 등장으로 JTBC ‘더 패키지’에서 존재감을 과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더 패키지’에서는 오연아는 연성(류승수)의 애인으로 등장했다. 그는 거짓말로 연성과의 관계를 이어갔다. 몰래 다른 남자를 만나고 있다가 연성과 통화를 하기도 했다.

오연아는 아슬아슬한 분위기와 관계를 섬세하면서 강렬한 연기로 완성했다. 단 한 장면만으로도 어두운 분위기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했다는 평이다. 첫 등장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준 오연아가 어떤 이야기를 풀어나갈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오연아는 JTBC ‘품위 있는 그녀’에 출연해 세태에 휘둘리지 않는 꼿꼿한 면모와 지적이고 도회적인 매력까지 제대로 입증한 바 있다. 이외에도 드라마 ‘시그널’, ‘굿와이프’, ‘푸른 바다의 전설’, ‘보이스’, ‘피고인’,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품위 있는 그녀’ 등에서 각기 다른 인물을 연기하면서도 그 안에 자신만의 독특함을 새겨 넣었다.

다양한 연기 도전에도 매번 자신의 옷을 입은 듯, 자연스럽게 소화하는 오연아가 이번 ‘더 패키지’에서 또 다른 매력을 과시할 전망이다. ‘더 패키지’는 매주 금, 토 오후 11시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