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에 미쳤어요”…홍수아, 中라이프 최초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홍수아 라이프 / 사진제공=SBS '살짝 미쳐도 좋아'

홍수아 라이프 / 사진제공=SBS ‘살짝 미쳐도 좋아’

배우 홍수아가 방송 최초로 중국 라이프를 공개한다. 4일 밤 방송되는 SBS ‘살짝 미쳐도 좋아(이하 살미도)’에서다.

홍수아는 평소 알고 지낸 중국 지인들을 위해 만든 홈파티 한상차림을 대접한다. 한국에서 공수해 온 식재료들과 신개념 조리법으로 요리를 해냈고 홈파티에 참석한 이들의 칭찬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지난 4년간 중국에서 드라마 촬영을 할 때마다 생기는 대기시간을 활용해 함께 고생한 스태프들과 중국 친구들에게 본인이 직접 만든 음식을 촬영 현장에서 다 같이 나누며 그녀가 중국에서 활동할 때의 외로움을 요리로 극복하게 된 특별한 사연도 공개했다.

그뿐만 아니라, 홍수아는 다음날에도 가장 먼저 기상해서 스타일리스트와 중국 매니저를 위해 볶음밥과 국을 끓이는 등 정성스럽게 아침 식사를 준비하며 ‘홍 엄마’의 모습을 보여줬다.

요리에 미친 홍수아의 반전 중국 라이프는 밤 12시 2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