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꽃’ 장혁X이미숙, 연기 대결 예고…”제작진도 찬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장혁, 이미숙 / 사진제공=MBC '돈꽃'

장혁, 이미숙 / 사진제공=MBC ‘돈꽃’

배우 장혁과 이미숙이 MBC 새 주말드라마 ‘돈꽃’에서 불꽃 튀는 연기 대결을 예고했다.

‘돈꽃’은 돈을 지배하고 있다는 착각에 살지만, 실은 돈에 지배당하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장혁과 이미숙은 욕망을 좇는 주인공 강필주와 정말란 역을 맡았다.

강필주(장혁)는 고아원 출신으로 재벌가(청아그룹)의 권력을 움켜쥐는 캐릭터. 정말란(이미숙)은 청아그룹 총수 장국환(이순재)의 맏며느리로, 자신의 욕망을 위해 강필주를 이용한다.

두 사람은 최근 한 구치소 앞에서 첫 호흡을 맞췄다. ‘돈꽃’ 제작진에 따르면 첫 촬영부터 엄청난 카리스마를 내뿜었다. 몰입도 높은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연기 궁합도 환상적이었다. 치열한 캐릭터 분석을 통해 욕망의 덫에 빠진 두 주인공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촬영을 마치고 난 후에는 장혁이 추운 날씨에 진행되는 촬영 속에 얇은 옷을 입은 이미숙에게 재킷을 벗어주는 등 훈훈한 선후배의 정을 나눴다.

‘돈꽃’ 제작사 유에프오프로덕션은 “장혁과 이미숙의 뛰어난 연기력에 제작진 모두가 찬사를 보냈다. 시청자 여러분도 두 연기파 배우의 대결을 기대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돈꽃’은 ‘도둑놈 도둑님’ 후속으로 오는 11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