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손호준, 장기용·장나라 질투 “새 인생 시작하니 살맛 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금토드라마 '고백부부' 방송 화면 캡쳐

KBS2 금토드라마 ‘고백부부’ 방송 화면 캡쳐

KBS2 금토드라마 ‘고백부부'(극본 권혜주, 연출 하병훈)의 손호준이 장기용과 함께 있는 장나라에게 질투를 드러냈다.

3일 방송된 ‘고백부부’에서 최반도(손호준)는 정남길(장기용)과 마진주(장나라)가 화장실에 함께 있는 것을 보고 “너 뭐냐”며 시비를 걸었고 남길 역시 “너는 뭐냐”고 신경전을 벌였다. 진주의 전 남편인 반도는 “그냥 친구”라고 말하며 답답해했다.

하지만 반도는 “군번줄에 녹끼 하나 안 낀 놈이”라며 남길의 훈훈한 외모를 경계하며 깔보았다. 이어 남길에게 새 옷을 선물 받은 진주에게는 “키 크고 멀끈한 놈이랑 새 인생 시작하려니 살맛 나냐”고 질투를 드러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