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2’ 유현준, 첫 촬영 소감 “의외로 남자들끼리 다니는 게 재미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유현준이 첫 촬영 소감을 밝혔다.

3일 방송된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2′(이하 알쓸신잡2)에서는 강원도 영월로 향했다.

유희열은 유현준에게 “처음 촬영 한 소감이 어떤가?”라고 물었다. 이에 유현준은 “의외로 남자들끼리 다니는 게 재미있다”라며 “내가 아는 대부분의 남자 친구들은 말이 별로 없다, 만나면 술만 마시고 비타민 얘기만 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시민은 “자주 만나서 대화를 나눠야 이야기 할 거리가 많다”라며 “맨날 보면 무슨 할 말이 있냐고 하지만 오히려 많이 만났을 때 대화 거리가 많아진다”고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