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냥’, 최근 불거진 반려견 이슈…”세상에 물지 않는 강아지는 없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의 방송 화면 캡쳐

사진=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의 방송 화면 캡쳐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서 반려견에 관한 문제에 대해 다루었다.

3일 방송된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서는 최근 붉어진 반려견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전문가는 “반려견을 키우는 문화는 늘어난 반면 의식은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고 김구라 역시 공감을 표했다.

전문가는 “견주들이 가장 착각하는 것 중 하나가 ‘우리 강아지는 내가 제일 잘 안다’라는 것”이라며 “또 하나는 ‘우리 강아지는 물지 않는다’라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세상에 물지 않는 강아지는 없다”며 “모든 강아지는 스트레스와 자극 등 극한 상황과 맞닥뜨리면 물게 된다”고 설명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