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뱅’ 아스트로, 소년美부터 남성美까지…’런”니가 불어와’ 첫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그룹 아스트로 / KBS2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쳐

그룹 아스트로 / KBS2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쳐

아스트로가 KBS ‘뮤직뱅크’에서 ‘니가 불어와(Crazy Sexy Cool)’와 ‘런’의 무대를 선보였다.

아스트로는 3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드림 파트 2’의 타이틀곡‘니가 불어와’와 ‘런’의 컴백 무대를 가졌다.

먼저 선보인 ‘런’은 꾸밈없는 기타 소리를 바탕으로 한 미디움팝 곡으로 사랑에 대한 풋풋한 소년의 감성을 담은 곡이다. 무대 위 아스트로는 마이크를 주고 받는

안무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이어진 타이틀곡 ‘니가 불어와’는 사랑에 빠진 소년들의 설레는 감정을 적극적으로 표현한 노래다. 회색 정장 차림으로 등장한 아스트로는 가을 남자의 매력을 뽐

내는가 하면 개구진 표정 연기로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