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정화, “새 앨범 안무 난이도 높아 몸이 힘들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그룹 EXID/사진=네이버 V 라이브 방송 캡처

그룹 EXID/사진=네이버 V 라이브 방송 캡처

그룹 EXID가 새 앨범 타이틀 곡의 안무에 대해 이야기했다.

3일 방송된 네이버 V 라이브에서 EXID의 엘이(LE)는 “정화의 개인 안무 영상이 공개됐다”며 “빠른 속도감에 팬들이 혹시 배속 버전인지를 묻더라”고 말했다.

하니가 “나도 그런 글을 봤다. ‘이번이 제일 힘든 안무다’”라고 하자 엘이는 “멤버들이 먼저 연습했는데 목을 잘 못 움직이더라”며 안무의 난이도가 높음을 시사했다.

이어 정화는 “목만이 아니라 온 몸이 힘들다. 1절만 소화하든, 완곡이든 춤이 힘들다”고 털어놓았다.

또 정화는 “이번에는 댄스 브레이크가 없나요?”라는 팬의 질문에 “댄스 브레이크는 없다. 그런데 그런 느낌의 노래 브레이크가 있다”고 설명해 전체 안무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