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갑’ 김용명, 아내 자랑 “영화배우 수준의 미모”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 출연한 개그맨 김용명/사진제공=채널A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 출연한 개그맨 김용명/사진제공=채널A

개그맨 김용명이 아내의 미모를 자랑했다.

오는 5일 방송될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 출연한 개그맨 김용명은 MC 남희석으로부터 “개그맨들은 미인과 결혼한다는 속설이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라는 질문을 받는다.

김용명은 “내 아내는 영화배우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굉장한 미인”이라며 아내 사진을 공개해 출연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를 본 남희석이 “아내 분이 굉장히 단아하고 아름다우시다. 평소에 끌려 다니는 것 아니냐”라고 농담을 건넸고, 김용명은 “지금 청문회 하는 것 같다”고 재치 있게 답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김정은의 보디가드로 불리는 ‘호위사령부’의 실상과 북한 실세로 급부상한 김여정의 소문에 대해 파헤쳐본다.

개그맨 김용명이 출연한 ‘이제 만나러 갑니다’는 오는 5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