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노트’ 박솔로몬, 이런 흑기사 또 없습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웹드라마 '복수노트' 박솔로몬 / 사진제공=sidusHQ

웹드라마 ‘복수노트’ 박솔로몬 / 사진제공=sidusHQ

신예 박솔로몬이 흑기사 면모를 제대로 보여줬다. 오늘(3) 공개된 SK브로드밴드 oksusu 오리지널 드라마복수노트’(극본 한상임 김종선, 연출 서원태)에서다.

오늘(3공개된복수노트’ 3화에서는 지훈(박솔로몬)이 짝피구 파트너 구희(김향기)가 피구를 잘 못하는 것을 알고 온 몸으로 피구공을 막아줬다. 이어 얼굴로 피구공을 맞아 기절한 구희를 들쳐 업고 양호실로 급하게 뛰어가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진 4화에서는 학교 일진좀비파에게 괴롭힘을 당하는 구희를 지켜보다선배님 일단 얘 보내고 얘기하시죠니들이 좀비파면 난 불사파다라며 도움을 주는가하면 힘들어하는 구희에게 안타까운듯한 눈빛을 보내며 향후 둘의 관계에 변화가 일어날 것을 암시했다.

박솔로몬은 학교 인기남지훈에 맞게 큰 키와 훈훈한 외모로 몰입도를 높였다또 지난 1, 2회에서츤데레처럼 굴던 모습과는 달리 구희를 지켜보며 챙겨주는 완벽한 모습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다.

‘복수노트’는 어느 날 우연히 이름만 쓰면 복수가 이뤄지는 복수노트를 손에 쥔 10대 소녀 호구희(김향기)가 자신을 대신해 복수해주는 인물을 만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하이틴 코믹 판타지 드라마.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 oksusu를 통해 공개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